조국 대한민국의 영광과 번영의 밀알, 우리는 영원한 警察人입니다

처음으로 참여마당 회원칼럼방

회원칼럼방

이름 정병기 이메일 jeongbg1219@hanmail.net
작성일 18.12.09 조회수 118
파일첨부 pcp_download.jpg
제목
2019년은 己亥年기해년(᥿

2019년은 己亥年기해년(돼지띠) 새해를 맞아

 

기해년(己亥年)새해 국민모두가 희망과 비전을 갖고 도전하는 한해가 되길 소망하며,

장기불황에 힘들고 고단하지만 새해 희망과  비젼을 갖게 되는 정책을 신뢰하는 새해가 되어야 국민들이 살아갈 수 있다.

 

다사다난했던 한해를 보내고 새해에는 국민을 위한 국민생활정치가 실현되는 진정한 국민주권시대 열려 실천해 나가야 하고 무엇보다원칙과 기본이 중시되고 상식이 통하는 사회를 만들어 나가는데 주력해야 할 것이다. 무엇보다 새해에는 하면 된다.” 는 신념과 의지를 가지고 마음을 다잡고 시작했으면 한다.

 

기해년(己亥年)새해에는 많은 변화와 기대가 되는 한해가 되리라고 본다. 국가경제사 화기를 띠고 살아나 국민모두가 경제적 윤택을 갖게 되는 한해가 되고 국정현안이 잘 이루어지는 새해가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다.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지 2년을 맞는 새해로 변화의 결실이 이루어지는 진정한 국민의 정부, 국민을 바라보는 하는 국민생활정치가 시작되는 새해가 될 것으로 희망한다. 어려운 경제난으로 힘들고 고단하지만 다시 한 번 한국국민의 저력을 새 부와 함께 세계만방에 다시한번 코리아 열풍과 한류열풍으로 전파하고 도전하는 새해가 반드시 되어야 한다고 보며 국가정체성과 민족정체성을 바로 세우는 계기가 되는 새해가 되어야 할 것이다. 새해에는 정부가 내수경기활성화를 통하여 일자리창출과 생활안정이 될 수 있게 되어야 할 것이다.

 

많은 정치적 변화와 함께 "국민의 입장에서 생각하고 바라보며 함께해야만 한다. 평범한 진리가 우리사회에 전반에 통하고 정착되는 한해가 되기를 바라고 있다. 우리사회의 원칙과 기본이 통용되고 그 원칙이 지켜지고 실천되는 진정한 국민주권시대가 열리는 것이라고 본다. 정치는 나라와 국민을 위하는 진정한 정치가 실현돼야 하며 국민의 바램과 작은 목소리를 담아 실천하는 정치안정 경제안정을 목표로 국민생활정치를 정부와 정치권이 실천하는 새해가 되어야 할 것이라고 본다. 새해에는 국민을 위한 정치가 환골탈태 거듭나게 되기를 바라고 있다. 정치권이 당리당략이나 이해관계로 충돌이나 격돌보다는 국민을 위해 화합하고 상생하는 일을 해야 할 것이다.

 

기해년(己亥年)새해에도 그 어느 때보다 남.북관계가 잘 이루어지고 그 속에서도 국가안보가 튼튼히 내실을 유지되어야 하며, 어떠한 외부적 도발이나 책동을 분쇄하고 국가안보를 저해하는 어떠한 무력행위나 위협에도 적절한 자위적 조치를 능동적으로 하여 국민적 안보불안이나 정치나 경제적 불이익을 당하는 일이 없게 만전을 기해야 할 것이라고 본다. 현재 글로벌 경제의 악화로 인한 국내경기의 장기침체와 수출부진 등 많은 어려운 현안이 산적해 있지만 우리는 위기를 기회로 삼는 45기의 경험과 체험이 있어 극복한바 있기에 문재인 정부와 함께 하면 된다는 국민적 신념으로 극복해 나갈 수 있다고 본다.

 

지금 국제무대에서 한국인의 기상이 마음껏 펼치어지고 있다. 한류가 상승세이며 한국인이나 한국제품인 "메디안 코리아" 인정받고 있다고 본다. 예전에는 동방의 작은 나라로 어디에 있는지 조차 모르고 있던 암울하고 어둡던 과거시절이 있었고 한국인을 일본이나 중국인으로 보았던 시대가 이제는 확실하게 한국인을 알아보고 인식하며 한국문화와 전통을 배우고 익히고 있으며, 놀랍게 발전하는 한국의 산업기술을 배워가고 있는 놀라는 현실이다. 기해년(己亥年)새해에도 한국인의 정신과 민족정체성을 되찾는 해가 되어야 할 것이다.

 

기해년(己亥年)새해에는 변화가 반드시 요구되고 있다. 정치일선에서는 큰 목소리 정치나 멱살잡이정치나 패거리폭력정치인 구태정치가 사라지는 한해가 되어야 하며, 국민보다 자신들을 위해 탐심과 독선을 가지고 국민위에 군림하거나 자리에 연연하던 잘못된 오만의 구태정치가 모두 사라지는 새해가 되어야 할 것이다. 정치인들이 정치가 안정돼야 사회가 안정되고 경제가 안정되며 민생이 안정된다는 사실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우리사회 변화의 시작은 작은 것에서부터 시작되어야 하며 나부터 시작된다는 평범한 진리가 싹트고 깨우치는 새해가 되어 놀라운 변화가 일어나는 계기가 되기를 진정으로 바라고 있다. 그리고 원칙과 기본이 중시되고 평범한 진리와 상식이 통하는 사회, 이웃이 존중받고 신뢰받는 사회풍토가 정착되는 새해가 되어야 할 것이다.

 

나 혼자가 아닌 우리 모두가 함께 하는 열린사회가 실천되며, 그 성과를 나누는 사회가 되기를 모두가 바라고 있다. 중앙정치 뿐만 아니라 지방정치도 구태를 벗고 국민 앞에 환골탈태 거듭나는 모습을 보여주는 새해가 되기를 소망한다. 그리고 밝은 새해 소망이 있는 새해, 국민모두가 희망을 가져보는 새해, 정치가 안정되고 국민들이 마음 놓고 일할 수 있는 새해 그리고 내가 마음을 열면 새로운 세상을 볼 수 있다는 사실을 깊이 깨닫는 새해가 되기를 진정으로 바라며, 국민모두가 소망과 희망을 가지고 일하는 새해 정치적 안정과 경제적 안정을 통하여 국민의 걱정을 덜어주는 새해 정치인들은 또다시 금년이 지나고 새해 연말이 되어도 후회하지 않는 내실을 기하는 2019, 기해년(己亥年)새해가 되기를 진정으로 바라고 모든 국민들이 경제적 안정을 이루고 실천하여 행복한 꿈을 이루는 기해년(己亥年) 돼지띠의 해가 모든 국민들의 바램이 이루어 되기를 소망한다.

/정병기<경찰상이유공자>

 

이전글 2019년은 己亥年(기해년) 새해 사자성어 환골탈태 (換骨奪胎)로 정해야
다음글 형법개정을 통하여 서민상대“사기죄(詐欺罪)”형량 상향 현실에 맞게 개선돼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