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대한민국의 영광과 번영의 밀알, 우리는 영원한 警察人입니다

처음으로 동호회 마당 컴동호회

컴동호회

이름 조부호 이메일 yg8203@hanmail.net
작성일 18.04.12 조회수 327
파일첨부
제목
절영지연 (絶纓之宴)

 

 

 

            

     

    절영지연 (絶纓之宴)

     

    너그러운 용서의 마음을 절영지연( 絶纓之宴)이라고 합니다.
    끊을 절자에 갓 끈 영자, 잔치 연자, 절영지연,잔치에서 갓끈을

    끊어서 상대방을 용서한다는 의미의 사자성어입니다.

    사마천 <사기세가>에 나오는 이 절연지연의 고사는 초나라

    장공의 이야기 속에 나옵니다.

    어느 날 초나라 왕이 장군들과 연회를 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강풍이 불어 촛불이 꺼지자 왕이 총애하는 여인이 누군가 자신의

    몸을 만졌는데 자신이 그 사람의 갓끈을 잡아끊었다고 소리를

    질렀습니다.

    불만 켜면 누가 그런 무례함을 범했는지 밝혀지려는 순간 왕은 모든 장군들에게 갓끈을 끊어 모자를 집어 던지라고 명령하였습니다.

    결국 무례를 범한 장군은 살아남을 수 있었고, 훗날 전쟁에서 왕이

    궁지에 몰렸을 때 그 장군은 사력을 다하여 왕을 구출하고 승리를

    이루어 냈습니다.

    왕이 그 장군의 용기를 칭찬하자 그 장군은 그 연회가 열리던 날

    자신이 무례를 범한 장군이라고 말하고 그 고마움에 오늘 은혜를

    갚게 되었다고 하였습니다.

    이 사자성어는 윗사람의 용서와 관용이 얼마나 큰 힘을 발휘하는

    지를 잘 알려주는 고사입니다.          



     









      

 

                        
이전글 군포 수리산 철쭉 축제(2018.4.27~4.29)
다음글 웃음은 장수(長壽)의 비결(秘決)